진실했던 내면의 시인, 헤세...

 

 

" 시인이 되거나 아니면         

아무것도 되고 싶지 않아..."